2022.09.29 (목)

  • 맑음동두천 24.9℃
  • 맑음강릉 28.0℃
  • 맑음서울 26.3℃
  • 맑음대전 25.1℃
  • 맑음대구 28.0℃
  • 맑음울산 25.6℃
  • 맑음광주 27.4℃
  • 맑음부산 25.4℃
  • 맑음고창 23.5℃
  • 맑음제주 25.8℃
  • 맑음강화 23.1℃
  • 맑음보은 25.0℃
  • 맑음금산 25.6℃
  • 맑음강진군 28.0℃
  • 맑음경주시 29.6℃
  • 맑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제77주년 8.15 광복절 경축식, 용산 잔디마당에서 열려


(대한뉴스 조선영 기자)=제77주년 8.15 광복절 경축식이 오늘 오전 10시 용산 대통령실 잔디마당에서 열렸다.

 

대통령실 잔디마당에서 정부 공식 기념식으로 처음 열리는 오늘 경축식에는 윤석열 대통령을 비롯해 독립유공자와 유족, 정치권, 종교계 지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경축식은 '위대한 국민, 되찾은 자유, 새로운 도약'을 주제로 광복의 의미와 자유의 가치를 되짚고 국민통합을 이뤄 새로운 미래로 나아가자는 의미가 담겼다.

 

윤 대통령은 광복절 경축사에서 과거 우리의 자유를 되찾고 지키기 위해서 정치적 지배로부터 벗어나야 하는 대상이었던 일본은 이제 세계시민의 자유를 위협하는 도전에 맞서 함께 힘을 합쳐 나아가야 하는 이웃이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그동안 경색됐던 한일 관계에 대해 한일관계가 보편적 가치를 기반으로 양국의 미래와 시대적 사명을 향해 나아갈 때 과거사 문제도 제대로 해결될 수 있다라며 한일관계의 포괄적 미래상을 제시한 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을 계승해 한일관계를 빠르게 회복하고 발전시키겠다라고 밝혔다.



프로필 사진
조선영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