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3 (토)

  • 흐림동두천 -0.9℃
  • 구름많음강릉 3.1℃
  • 서울 0.5℃
  • 흐림대전 -1.0℃
  • 흐림대구 -2.4℃
  • 구름많음울산 -0.3℃
  • 흐림광주 1.8℃
  • 구름많음부산 3.7℃
  • 흐림고창 0.0℃
  • 흐림제주 7.6℃
  • 흐림강화 -1.3℃
  • 흐림보은 -3.5℃
  • 흐림금산 -3.9℃
  • 흐림강진군 2.3℃
  • 구름많음경주시 -4.3℃
  • 흐림거제 1.6℃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환경/인권/복지

그라운드워터 코리아 2022, 11월 23일부터 3일간 대구 엑스코에서 개최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환경부(장관 한화진)와 한국수자원공사(사장 박재현)는 11월 23일부터 3일간 대구 엑스코(EXCO)에서 ‘그라운드워터 코리아 2022’를 개최한다.

올해 14번째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는 ‘지하수, 보이지 않는 것을 보이도록’을 주제로 지하수의 가치를 새롭게 조명한다.

올해 행사는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국제물주간 2022’와 연계하여 열리며 지하수 분야의 학계 및 산업계 전문가, 지자체 담당자 등 6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환경부는 이번 행사를 통해 숨겨진 지하수의 역할과 가치를 알리고 지속가능한 이용 및 관리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11월 23일 오후에 열리는 개회식에서는 지하수 관련 분야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10명과 ‘제3회 지하수 보전․관리 우수 지자체 공모전’에서 선정된 지자체 3곳(제주특별자치도, 경상남도 김해시, 광주광역시 광산구)에 대한 시상에 이어 ‘도시 지하수원 확보를 위한 녹색 기반시설(인프라)’를 주제로 특별강연이 실시된다.

개회식과 함께 이틀간 진행되는 세미나는 △지하수 정책 및 제도,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지하수 활용, △건강하고 안전한 지하수 관리, △지하수 기술 및 연구개발 등 4개 부문으로 운영된다.

먼저, 이강근 서울대 교수의 ‘유엔 지속가능개발 목표와 우리나라 지하수의 미래 역할’에 대한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도시지역 유출지하수 활용 및 사례, △유역기반 지하수-지표수 수량·수질 통합 관리방안 등 18개 주제발표와 논의가 있을 예정이다.

 아울러, 지하수 관련 정부기관, 학계, 산업계가 참여하는 홍보관을 마련하여 정부 정책 및 사업을 소개하고, 신기술 홍보 및 장비 전시를 통해 지하수 산업 활성화를 위한 정보 교류의 장도 마련된다.

박재현 환경부 물통합정책관은 “지하수는 지구에 존재하는 담수의 30%를 차지하며, 가뭄 등 기후위기 시대에 대응할 수 있는 수자원으로 활용 가치가 매우 크다”라면서, “국민 모두가 누리는 안전하고 건강한 지하수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프로필 사진
한원석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