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5 (금)

  • 구름조금동두천 24.4℃
  • 흐림강릉 19.1℃
  • 구름많음서울 24.4℃
  • 구름조금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2.7℃
  • 울산 21.1℃
  • 맑음광주 25.2℃
  • 구름많음부산 24.5℃
  • 맑음고창 23.9℃
  • 구름조금제주 24.6℃
  • 구름많음강화 23.5℃
  • 구름많음보은 22.2℃
  • 구름많음금산 23.1℃
  • 맑음강진군 25.5℃
  • 흐림경주시 22.2℃
  • 구름많음거제 25.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기자수첩

전체기사 보기


범칙금·과태료 미납자 ‘착한운전 마일리지’가입 못 한다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경찰청(청장 김창룡)에서는 2020년 9월 25일(금)부터 범칙금・과태료를 내지 않은 사람의 ‘착한운전 마일리지’ 가입을 금지하고, 75세 이상 고령운전자 교통안전교육을 개선한다. 이 같은 내용을 담아 개정된 「도로교통법 시행규칙」과 「운전면허 특혜점수 부여에 관한 기준 고시」가 시행된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정된 「도로교통법 시행규칙」과 「운전면허 특혜점수 부여에 관한 기준 고시」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착한운전 마일리지’ 제도는 1년간 무위반·무사고 준수 서약 내용을 지키면 10점씩 특혜점수를 부과하고, 이후 면허정지 처분 시 누적점수만큼 벌점을 감경할 수 있도록 운영되었다. 하지만 개정된 법이 시행되면 기존의 범칙금・과태료를 내지 않은 운전자의 가입을 차단하고, 범칙금・과태료를 낸 후에 가입할 수 있다. 또한, 음주・난폭운전 등과 같이 사회적 비난 가능성이 큰 ‘자동차 등 이용범죄’로 인해 운전면허가 정지된 경우에도 착한운전 마일리지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였다. 75세 이상 고령운전자는 운전면허 신규 취득 및 갱신을 위해서 교통안전교육을 받아야 한다. 그중에 ‘치매선별 자가진단’은 그동안 운전면허시험장에서 검사한 결과만을 인

그때 그시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