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2 (목)

  • -동두천 2.0℃
  • -강릉 3.3℃
  • 맑음서울 0.9℃
  • 맑음대전 -0.1℃
  • 맑음대구 2.2℃
  • 구름조금울산 2.8℃
  • 구름조금광주 1.1℃
  • 구름조금부산 3.8℃
  • -고창 0.6℃
  • 구름많음제주 5.8℃
  • -강화 0.8℃
  • -보은 -1.6℃
  • -금산 -3.0℃
  • -강진군 3.0℃
  • -경주시 2.7℃
  • -거제 3.5℃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전체기사



배너

포토뉴스


배너
용산구, 아동학대 예방하는 '배려마을 권리여행' 교육 용산구 드림스타트가 아동학대 예방을 위해 오는 23일 꿈나무 종합타운 4층 꿈마루실에서 ‘배려마을 권리여행’ 교육을 실시한다. 이날 행사는 오후 2시부터 2시간동안 이어지며 지역 내 드림스타트 대상아동 가구 중 초등학교 입학예정 아동 16명과 양육자 18명 등 34명이 자리한다.정필현 중앙가정위탁지원센터장이 강사로 나서 ▲아동권리의 이해 ▲아동학대 예방 ▲긍정적 부모·자녀 관계형성 방안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가정 내 인권감수성 향상이 교육 목표다. 구는 교육 참여 아동에게 새 책가방과 신발주머니도 제공한다. KB국민카드와 (재)아름다운동행이 진행하고 있는 ‘선재의 선물-책가방보내기’ 사업 일환이다. 드림스타트는 보건·복지·교육 등 종합 복지서비스(아동통합사례관리)를 제공한다.2월 현재 구가 관리하는 드림스타트 가구는 221세대로 이 중 3가구는 집중 사례관리 대상, 218가구는 일반 사례관리 대상이다. 구는 지난 2015년 한남동에 드림스타트 센터를 처음 설립했으며 작년 말 꿈나무 종합타운 5층으로 시설을 옮겼다. 공무원 3명과 아동통합사례관리사 4명이 아동 양육환경 조사, 가족캠프, 물놀이 체험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구는 올해 드림스타트 사

배너